“유튜브 광고가 더 늘어납니다” 돈미새가 되어버린 유튜브에서 광고를 0개로 늘린 이유

여러분들은 유튜브 광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현재 거의 두 개의 광고를 봐야 유튜브 영상을 시청할 수 있는데 이러한 광고가 다섯 개까지 늘어난 상황이라고 합니다. 이게 어떻게 된 일인지 바로 알아보겠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 구독자가 아닌 무료 시청자들은 매번 유튜브 영상을 보기 위해 광고를 어쩔 수 없이 봐야 하는데 최근 트위터에서 이러한 글이 올라와서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보이는 것처럼 총 5개의 광고 중 세 번째의 광고 영상을 보고 있는 상황입니다.

심지어는 기존 광고의 경우 5초 이상이 지나면 건너뛰기가 가능했는데 이 5개의 광고의 경우는 건너뛰기를 할 수 없는 광고라서 글쓴이는 더욱 큰 불만을 표현할 수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사실상 유튜브 측에서 광고 수가 많아진다는 것에 대해 무료 시청자들의 거부감을 증폭시킨다는 것을 잘 알고 있을 텐데 왜 5개까지 광고 수를 늘리려고 하는 것일까요. 미국 it 매체인 테크 네이브 등 일부 외신 분석에 따르면 유튜브 측에서 무료 이용자들의 프리미엄 가입 유도에 나섰다며 광고 5개가 등장하는 현상은 그들의 전략이라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해외 네티즌들이 sns를 통해 어떻게 된 거냐고 유튜브 공식 계정에 문의를 했는데 유튜브 측에서는 이렇게 답변했습니다. 이러한 광고는 범퍼 형식이라고 해서 건너뛸 수 없는 광고 형식이며 이곳의 길이는 6초라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한편 외신 보도에 따르면 현재 모든 무료 이용자들이 5개의 광고 영상이 나오는 상황은 아니며 일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유튜브에서 테스트를 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결국 현재 상황을 정리해보자면 5개의 광고가 등장하는 현상은 일단 국내에서는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보이며 해외 일부 시청자들 사이에서 일시적으로 나타난 현상이기에 이것이 조작된 것인지 아니면 일시적인 오류 현상인지는 알 수 없으며 현재 이런 식으로 광고가 10개까지 나온다는 글도 등장한 상황이기에 수많은 시청자들을 위해 유튜브 측의 공식 해명이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소식에 대한 국내 반응을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