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간이 녹아서 사라집니다” 술, 기름진 음식으로 찌든 간을 깨끗하게 만들어주는 음료

코로나에 대한 기준이 완화되고 사람들과 만나는 자리가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주변 사람과 술을 자주 먹는 경우가 많은데요

술을 자주 먹게 되면 간에 이상이 생기는 건은 당연합니다. 그러다보니 건강검진을 매년 받아서 건강에 무리가 가는지 궁금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이러한 간을 미리 예방하는 방법에 대해서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간은 우리 몸에 침투한 독소와 노폐물의 75% 이상을 해독하는 중요한 장기입니다.

매일 1번만 마셔도 간에 쌓인 지방 덩어리를 분해해주는 음료가 있다면 믿으시겠나요?

간 속 지방을 줄이고 간 건강에 큰 도움을 주는 음식과 간단한 레시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간 건강에 도움을 주는 식재료

부추와 사과는 풍부한 영양소로 다양한 건강상 이점이 있지만 특히 간 건강에 큰 도움을 줍니다.

동의보감에도 부추는 간의 채소라 기록되어 있을 정도로 간 건강을 지키는 데 탁월한 효능이 있는데요.

부추에 가득한 베타카로틴은 활성산소를 제거하여 간에 독소가 쌓이는 것을 막고 간의 해독 작용을 돕습니다.

그리고 부추의 비타민 b군 역시 피로 물질을 분해하여 간의 부담을 덜어주고 간의 회복을 돕습니다.

또한 같이 먹는 사과에는 펙틴이 풍부하여 중성지방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 지방간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이렇게 간 건강에 탁월한 부추와 사과를 같이 갈아서 주스로 마시면 각각의 성분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그 효능을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견과류를 조금 추가하면 견과류의 불포화지방산이 지용성 성분인 부추의 베타카로틴 흡수율을 크게 높입니다.

부추와 사과 견과류로 만든 부추 주스는 구하기도 쉽고 맛도 좋아 언제든지 편하게 먹을 수 있습니다.

간 건강에 좋은 레시피

간 건강을 지켜주는 부추 주스 만드는 방법입니다.

1. 두 장 기준 부추 한 줌과 사과 반개, 견과류 조금 물 두 컵을 준비합니다.

2. 먼저 부추는 물에 5분 정도 담근 후 흐르는 물로 깨끗하게 세척합니다.

3. 사과도 깨끗하게 씻어 껍질 째 깍뚝 썰기를 해줍니다.

4. 사과 껍질이 과육보다 팩틴이 2배 이상 풍부하니 꼭 껍질 째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5. 재료가 준비되었다면 부추와 사과를 믹서에 넣고 물 두 컵도 같이 부어줍니다.

6. 모든 재료가 충분히 갈리도록 30초 이상 믹서로 갈아줍니다.

7. 기호에 따라 꿀을 조금 추가하시면 더 맛있게 즐기실 수 있습니다.

이러한 과정이 조금 힘드신 분은 온라인에서 부추와 사과를 섞어서 만든 주스가 있으니 참고 바랍니다.

읽어보면 도움이 되는 글

✅ “금전운이 떨어집니다” 공짜라도 주고 받으면 안되는 물건 4가지

✅ “대운이 떨어집니다” 수술 받는 순간 들어올 재물운도 사라지는 부위 4가지